전대숲 > 자유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Categor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111141 0 2018.09.26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2 운영자 111563 0 2018.09.01
261 2017공대순위라고하네요 서연고서성한중경외시 우리가알고있던 순위랑 다르죠? 재밋네요 1 file 취업준비하는_전대숲러 2641 0 2017.11.01
260 *도와주세요..제발^^.... About. ㅇㅇ 대학원..1학년^^  저는 스무살입니다. 지금 좋아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뭘하든 좋아요. 지켜만 보는데, 정말 좋아해요.  똑부러지고, 웃기기도 하고... 평점4.3의_전대숲러 674 0 2017.11.01
259 *반수 안녕하세요. 지방 사립대에 다니는 1학년 여학생이에요. 저는 제가 다니는 학교가 싫어요. 물론 동기들간에 친한 사람도 없는 탓도 있지만 원하는 학교가 아니었... 2 숨고싶은_전대숲러 372 0 2017.11.01
258 군대 *군인 남친이 선물을 줬는데 너무 실망이에요..ㅎ+ 안녕하세요 저는 다음달에 일병 다는 곰신이에요 전 이때까지 남친한테 훈련소에 있을때는 물론이고 지금까지도 3일에 한번씩은 꼭 사진이랑 편지를 보내고 휴족... 7 토익시험치는중인_전대숲러 2053 0 2017.11.01
257 *수정)잘지내니? 안녕 전남친아 나랑 사귈때 연락하고 단둘이 밥먹고 술자리에 합석도 한 그 여사친이랑은잘 사귀고있니? 본론으로 들어가서 난 너가 가장 밑바닥이던 시절에 만나... 배고픈_전대숲러 523 0 2017.11.01
256 *호산대학교 간호학과 꼭보세요 안녕하세요 저는 영남이공대 간호학과 학생입니다 저의일은 아니지만 너무화나서제보합니다.제동생이 경산에있는 전문대 간호학과학생입니다. 별로유명하지않은 ... 2 솔로부대인_전대숲러 1083 0 2017.11.01
255 *진짜 좆같은 집안 구석과 인생 환멸 느낍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까지 어렸을때 부터 가난하다고 거지라고 놀림을 많이 받아왔었습니다. 항상 같은 옷 뭐 명품지갑 그런거 없고 옷도 지하상가 보세옷들...... 6 file 셤공부중인_전대숲러 9071 3 2017.11.01
254 군대 *<전문대 졸업장, 그리고 미래에 대한 고찰>+ 군대 전역하고 23인 남성입니다. 남자는 군대 안에서 앞으로 무엇을 해야 할지 생각이 많아지는건 모든 남자가 그럴거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성남에 있는 전문대... 2 카톡중인_전대숲러 888 0 2017.11.01
253 *버스에서 내릴 때 기사님께 인사 외국에서 유학중인데, 대부분의 여기서 버스 탈 때 Hello, 하고 내릴 때 기사님께 Thank you! 하고 내리는 게 보편적이더라구요. 그런데 한국에서는 버스타서 카... 1 토익950인_전대숲러 597 0 2017.11.01
252 혹시 전대숲 사용하면서 이런화면 뜨시는분들? 이런거 뜨는분들 계시나요? 딴사이트가도떠요? 3 file 평점4.3의_전대숲러 571 0 2017.11.01
251 *바퀴벌레 때문에 .. 퇴근하고 집에 와보니 벽에 엄청 큰 바퀴벌레가 있었어요 후다닥 자고있는 남친깨워서 잡아달라니 별짜증은 다 내면서 뭐로 잡냐는거에요 그래서 막대걸레 쥐어줬... 3 익명의 전대숲러 645 0 2017.11.01
250 *20대 첫연애의 충격 안녕. 여자친구랑 잘지내니. 나야 일주일전까지만해도 너의 또 다른 여자친구였던 사람. 나는 매일 프로필사진을 바꾸면서 애써 밝은 척, 괜찮은 척 지내고 있단... 2 file 배고픈_전대숲러 684 0 2017.11.01
249 *너에게 보고싶다. 그때의 네 표정, 그때의 분위기, 네 행동, 말투 그 무엇도 다시 느끼지 못할걸 잘 아는데. 그렇게 변해버린 널, 내가 모르는 널, 날 모르는 듯 구는 네... 익명의 전대숲러 744 0 2017.11.01
248 *힘들다 오늘 제 남자친구는 술약속이 있었어요 시험도 끝났고 술마시러 간다길래 알았다고, 적당히 먹으라고, 나는 집에 가서 연락 기다린다고 했어요 10시반에 장소를 ... 소심한_전대숲러 401 0 2017.11.01
247 *모든 사람들이 읽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딱히 말할 곳이 없어서 여기다가 한풀이하고 가고싶습니다. 어떻게 시작해야 될지 모르겠는데 정말 생각만해도 죽이고 싶은 사람이 있어요 맘속으론 몇백번이고 ... 셤공부중인_전대숲러 480 0 2017.11.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89 390 391 392 393 394 395 396 397 398 ... 411 Next
/ 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