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전대숲 포털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대학이 온라인 강의를 하고 있는 가운데, 한국외대의 한 교수의 강의 영상에서 음란물이 첨부된 메신저 창이 노출돼 학내에서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교수는 사과문을 올렸지만 학생들의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25일 한국외대 학생들에 따르면 A교수가 업로드한 사전 녹화 강의 영상에서 PC 화면을 보여주던 중 카카오톡 메신저 알림이 떴고 이를 확인하는 모습이 나왔다. 열어본 메신저 창에는 누군가가 보낸 동영상이 첨부돼있었는데, 한 눈에 봐도 '야동(야한 동영상)'으로 추정되는 성행위 장면이었다. 학생들에 따르면 교수는 메신저 창을 끄고 수업을 계속 이어갔다.
사건은 수업을 보던 학생들이 학내 커뮤니티에 문제를 제기하면서 알려졌다. 한 학생은 커뮤니티에 "강의 자료가 떠있어야 할 화면에 카톡 알림음이 울리더니 카톡창이 떴다"며 "교수님께 온 영상은 야동 같았다"고 밝혔다. 이 학생은 "순간 머리가 멍해지고 혼란스러워 어떻게 해야할지 몰랐다"고도 했다.

학생들은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해당 강의가 녹화 영상이기 때문에 문제가 있다면 미리 편집할 수 있었는데도 그대로 영상을 올린 점을 비판했다. 교수에게 사과를 요구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커졌다. 한 학생은 "N번방 사건으로 울분에 찬 학생들이 학기 초부터 기분을 망쳤다"며 "피드백을 제대로 해달라"고 요구했다.

논란이 커지자 A교수는 강의 영상을 내리고 학내 시스템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사과문에서 그는 "어떤 에러가 발생해서 그랬는지 알 수 없지만 녹음 당시 인지하지 못한 일이 발생한 것이라 저도 당황스럽다"며 "알지못한 상황에서 발생한 실수와 오류로 불편함을 끼쳐 미안하다"고 밝혔다.

하지만 학생들은 납득하기 어렵다는 반응이다. 해당 수업의 수강생은 "대학 강의 영상에서 음란물을 유포하는 현장이 보여진 것은 의심할 여지 없이 문제"라며 "교수가 사과문에서 단순한 실수였다고 흐지부지 넘긴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학생들 사이에서는 해당 강의를 '드롭'(수강포기)하겠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대학 측은 사안을 조사해 A교수에 대한 조치를 결정하겠다는 방침이다. 한국외대 성평등센터는 "학생들께 동영상 사건을 겪게 한 점 사과드린다"며 "심각하게 대처 방안을 강구하고 있으며 사건 조사를 진행해 엄중히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5&aid=0002987349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94 기사 N번방 최초 잠입한 대학생의 취재기…‘추적단 불꽃’은 왜 시작했나 미성년자 성착취 불법 영상물을 공유한 텔레그램 N번방의 실체가 알려지게 된 건 수사기관도 언론도 아닌 단 2명의 대학생들로 이뤄진 취재단인 '추적단 불꽃'에 ...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5 1174
» 기사 한국외대 온라인 강의 중, 교수 카톡창에 올라온 '야동' 논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대학이 온라인 강의를 하고 있는 가운데, 한국외대의 한 교수의 강의 영상에서 음란물이 첨부된 메신저 창이 노출돼 ...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5 26940
4392 기사 “배신감 느껴진다”…‘박사방’ 운영하며 봉사활동한 조주빈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며 미성년자 등 여성을 성적으로 학대하는 영상을 제작하고 유포한 조주빈 씨(25)가 최근 3년간 장애인시설과 보육원 5곳에서 230... 1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4 1044
4391 기사 “과제만 많아졌다” 대학생 78.9% 온라인 강의 불만 캠퍼스 대신 PC 앞에 모인 대학생들? 코로나19가 바꾼 개강 풍경이다. 지난 16일 개강과 동시에 전국의 대학들이 온라인강의를 실시했지만 정작 대학생들은 이에 ...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4 9604
4390 기사 '박사방' 조주빈, 대학서 '평점 4.17' 우등생…졸업 후 범행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며 여성에 대한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조주빈(25)이 대학 재학시절 성적이 우수하고 학보사 활동을 열심히 했던...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4 2398
4389 기사 몇 년 전 강의 재탕까지…부실한 인강에 대학생들 분통 한국 외국어대학의 한 온라인 강의입니다. 2학점 과목이라 50분은 해야 하는데 33분 만에 끝납니다. 아예 몇 년 전 걸 재탕해 올리는 과목도 있습니다. [김 모 씨... file 디케_기자단 2020.03.23 861
4388 기사 ‘n번방’ 호서대 A학생 “뭐가 문제야? 이런 게 있는 게?” 호서대학교의 한 학생이 텔레그램에 여성의 성착취물을 공유해온 ‘n번방’ 회원이었음을 과시했다. 지난 21일 호서대학교의 에브리타임에는 한 학생이 n번방에서 ...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3 10233
4387 기사 우리은행, 주택청약 가입 대학생 등 고객에 경품…에어팟·노트북 등 우리은행이 오는 5월 15일까지 주택청약종합저축에 신규 가입한 고객에게 노트북 등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또 동 기간 주택청약종합...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2 575
4386 기사 온라인 강의 연장하는 대학들… '수업의 질' 해결 못해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자 대학들이 온라인 강의 연장에 나섰지만 ‘수업의 질 저하' 문제가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한 주간 대학들이 온라인 강의를 진...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2 2650
4385 기사 "수능 연 2~4회 실시 .. 대학입시 완전 자율화 하자" 코로나 19로 수능 연기론이 나오는 가운데 수능에 문제은행식을 도입, 1년에 2~4회 실시, 학생들의 입시부담을 덜어주자는 주장이 나왔다. 또 장기적으로는 대학... file 디케_기자단 2020.03.21 6220
4384 기사 텔레그램 n번방 '박사'의 두 얼굴…"학보사 기자로 활동" 미성년자 성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텔레그램 n번방 운영자 '박사'로 밝혀진 조모씨가 구속된 가운데 그가 대학 학보사 기자로 활동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고 ...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1 9646
4383 기사 "너 신천지야?" 코로나가 가져온 웃픈(?) 일상 한편 코로나19로 인한 사상 초유의 사태에서 급히 준비한 온라인강의 진행은 매끄럽지 못했다. 젊은 교수님들은 그나마 실시간 온라인 강의 진행에 어려움이 적지...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1 2106
4382 기사 실습·시험 어쩌나···이공계 대학들 최대 한학기 온라인 수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과학기술 특성화대학들도 수업에 비상이 걸렸다. 온라인 수업의 장점도 있지만 실험과 성적 평가 방법에서 공... file 청류_기자단 2020.03.20 1720
4381 기사 "집은 답답" 대학생들, 온라인 강의 들으러 카페로…'감염 우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 대학이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고 있죠. 하지만, 학생들은 삼삼오오 카페에 모여 강의를 듣고 있어 감염 우려가 제기됩니다. 장윤정 ... file 디케_기자단 2020.03.20 2754
4380 기사 “대학 온라인 강의, 청각장애 학생 지원 미흡”…인권위 진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대학들이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장애인 단체들이 국가인권위원회에 청각 장애 학생을 위한 ...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0 16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 Next
/ 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