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전대숲 포털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개강을 2주 늦춘 서울 시내 대학들이 16일 온라인 강의로 봄 학기를 시작했지만 서버 다운 등으로 학생들이 제대로 수업을 듣지 못하는 사태가 속출하고 있다.

온라인 강의 방식이 교수와 학생 모두에게 익숙하지 않은 데다, 비슷한 시간대에 여러 사람이 학교 서버에 접속하면서 혼선이 빚어졌다.

이날 오전 고려대·국민대·서울대·중앙대·서울시립대·한국외대 등은 온라인 수강을 위한 학교 서버가 일시적으로 다운됐다.

접속자가 몰려 수강 페이지에 접근 자체가 안 되면서 수업을 못 들은 일부 학생들은 "서버 오류인데 결석 처리가 되면 어떻게 하냐"며 걱정하기도 했다.

각 대학의 서버 관리 부서는 동시 접속이 가능한 인원을 늘리는 등 서버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다.

고려대 이러닝지원팀은 이날 오전 학내 공지를 통해 "과부하로 서버가 다운되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접속이 가능한 유선 인터넷이 있는 곳에서 접속해 수업을 수강해 주시고 여러 기기에서 동시에 로그인을 시도하는 것을 지양해 주시길 바란다"고 안내했다.

국민대 홈페이지에도 "서버 긴급 점검으로 동영상 업로드 및 시청 서비스가 잠시 중단된다"는 공지글이 올라왔다.

고려대 수학교육과 손모(21)씨는 "실시간 강의를 듣고 있는 친구들이 서버가 터졌다는 얘기를 많이 한다"면서 "불안정한 서버 등 기술적인 부분에 대한 대책이 필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

영상을 재생하는 과정에서 소리가 나오지 않거나 영상이 자주 끊어지는 등 오류도 발생했다.

건국대·한양대 등에서는 강의 영상을 재생하면 "비디오를 로드할 수 없습니다", "수강 기간이 아닙니다" 등 메시지가 나오면서 재생이 되지 않거나, "네트워크가 불안정해 출석 시간을 인정할 수 없다"는 안내가 나오기도 했다.

한양대 학생 A씨는 "내 컴퓨터가 문제인지 서버 문제인지 알 수 없어 혼란스럽다"면서 "첫날부터 수업을 제대로 듣지 못했는데 출결 확인에도 문제가 생기는 게 아닌지 걱정된다"고 말했다.
온라인으로 강의를 진행하게 된 교수들도 난감해하고 있다.

연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오병철 교수는 "좀 더 생생한 동영상 강의를 제공하고 싶은데 교수 대부분이 40, 50대여서 동영상 플랫폼 자체에 익숙하지 않다"고 우려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1475471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81 기사 "집은 답답" 대학생들, 온라인 강의 들으러 카페로…'감염 우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 대학이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고 있죠. 하지만, 학생들은 삼삼오오 카페에 모여 강의를 듣고 있어 감염 우려가 제기됩니다. 장윤정 ... file 디케_기자단 2020.03.20 2795
4380 기사 “대학 온라인 강의, 청각장애 학생 지원 미흡”…인권위 진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대학들이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장애인 단체들이 국가인권위원회에 청각 장애 학생을 위한 ...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20 223
4379 기사 서울 주요 대학, 온라인강의 추가 연장...학생들 "등록금 반환하라" 19일 대학가에 따르면 동덕여대·숙명여대·숭실대·연세대·이화여대·중앙대는 당초 3월 29일까지로 예정됐던 온라인 강의 일정을 2주 더 연장하기로 했다. 이들 대...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9 227
4378 기사 "교수님, 기침쇼 보여주세요"···대학 온라인 강의 뜬 '불청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개강을 2주 늦춘 대학들이 온라인 강의로 봄 학기를 시작하면서 예상 못한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다. 접속 폭주로... file 청류_기자단 2020.03.19 6779
4377 기사 "비싼 수업료 냈는데"…'텅 빈' 캠퍼스가 서러운 20학번들 코로나19 여파로 대학마다 각종 행사가 취소되면서 20학번 대학 신입생들이 서럽고 쓸쓸한 3월을 보내고 있다. 오리엔테이션을 제대로 받지 못한 상황에서 개강이...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8 1423
4376 기사 코로나도 이긴 수능 걱정, 개학 연기에도 문 연 대학입시학원 신종 코로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 우려에도 대학입시 학원들이 중단했던 수업을 재개했다. 정부가 개학을 2주 더 연장하기로 했지만 대입을 걱정하... 1 file 청류_기자단 2020.03.18 1904
4375 기사 "엄마 부르는 소리가 생중계됐어요"… 대학가 온라인강의 후기 '화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학가에서 온라인 개강이 이어지면서 온라인 강의를 수강한 학생들의 반응이 화제가 되고 있다. https:...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7 1471
4374 기사 대학생 절반이 '교재 불법복제'... 대학생이 해결한다 한국저작권보호원(원장 박주환)이 발간한 '2019 저작권보호 연차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대학가 학술서적 불법복제 규모는 2018년 1천6백억 원에 달한다. 대학생 5... file 디케_기자단 2020.03.17 3409
4373 기사 “유럽 애들 날 보고 기침 시늉… 마치 바이러스가 된 느낌” 올해 초부터 폴란드 포즈난에 머물고 있는 교환학생 이예슬(22)씨는 유럽에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전에 겪지 못했던 인종차별을 경험하고 있다고 털어놓았다. 이... file 청류_기자단 2020.03.17 760
4372 기사 서버 다운, 소음 유입, 외부인 접속…대학 온라인강의 첫날 풍경 학교에서 제공하는 온라인 화상 강의에 겨우 참여한 학생들도 수업을 제대로 듣지 못하는 일이 발생했다. 갑자기 교수의 목소리가 끊겨 들리지 않았으며, 수강생...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6 381
» 기사 개강 첫날 대학 온라인강의 서버 '폭삭'…교수·학생 우왕좌왕 개강을 2주 늦춘 서울 시내 대학들이 16일 온라인 강의로 봄 학기를 시작했지만 서버 다운 등으로 학생들이 제대로 수업을 듣지 못하는 사태가 속출하고 있다. 온... file 디케_기자단 2020.03.16 2237
4370 기사 알바 잘린 청년 돕는 서울市 ‘청년긴급지원’…대학생들 “진입장벽 높아 허탈” #1.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의 한 맥줏집에서 8개월째 오후 3~10시, 하루 7시간씩 아르바이트를 하던 취업준비생 김모(24) 씨는 얼마 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 file 디케_기자단 2020.03.16 835
4369 기사 대학생들 “인강 대체했으니 등록금도 내려야” 분통 서울 주요 대학 상당수가 코로나19 여파로 오프라인 개강을 미루고 16일부터 2주간 사이버 강의를 진행하는 가운데 학생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https://m.news...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5 1039
4368 기사 온라인 강의 서비스 기업 '코세라', 코로나19 대응 대학에 온라인 강의 '전면 무료지원' 글로벌 온라인 교육플랫폼 기업 코세라(Courera)의 제프 매기온칼다 (Jeff Maggioncalda) CEO는 14일 자사 기업블로그를 통해 코로나 19로 인해 정상적인 학사 진...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20.03.14 294
4367 기사 “자막·수어통역 없어 막막”…온라인 수업에 소외받는 장애 대학생들 코로나19로 대부분의 대학들이 3월까지 온라인 수업을 진행하기로 하면서 장애 학생들이 수업 참여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이에 8개 시민단체는 9일 청와대 ... file 디케_기자단 2020.03.13 40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322 Next
/ 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