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전대숲 포털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술집 안에서 성행위를 하고 이를 구경할 수 있도록 한 퇴폐업소가 적발됐다. 이른바 '관전클럽'이라고 불리는 변종 퇴폐업소이다. 학교가 있는 주택가에서 버젓이 영업했는데 SNS를 통해 은밀히 모집한 회원이 2천 명에 달했다. 경찰은 비싼 술값에 성매매 가격이 포함된 것으로 판단했다. 이에 따라 영리를 목적으로 성행위 장소를 제공하고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 등으로 업주를 불구속 입건했다. 하지만 퇴폐업소 회원들은 성행위를 해도 대가로 돈이 오가지 않으면 성매매나 공연음란죄 적용이 어려워 처벌이 쉽지 않아 보인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52&aid=0001363530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6 기사 검찰, 나경원 자녀 부정입학 의혹 수사 착수 검찰이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자녀 부정입학 의혹에 대한 시민단체 고발 사건과 관련해 8일 고발인 조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앞서 민생... file 지니_기자단 2019.11.09 255
3435 기사 마이너스 57조원…나라 살림 '최악의 적자' 올 들어 9월까지 국가재정 적자가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면서 나라살림 운용에 경고등이 들어왔다. 정부는 “연말에는 적자 규모가 크게 줄 것”이라고 장담하고 있... 1 file 하바리기자 2019.11.09 709
3434 기사 암에 개 구충제?…유튜브 위력에 의학계 ‘절레절레’  펜벤다졸 위험한 복용 ‘열풍’ 식약처·의협·약사회·동물약협 등 모든 의료단체 “부작용” 경고에도 절박한 환자들, 경험담에 현혹 https://n.news.naver.com/articl... file 노랑이기자 2019.11.09 534
3433 유머 Test4 http://daum.net 익명_ad4 2019.11.08 27
3432 대학생 테스트3 Http://daum.net 운영자 2019.11.08 22
» 기사 주택가에 버젓이...성행위 보며 술마시는 퇴폐업소 적발 술집 안에서 성행위를 하고 이를 구경할 수 있도록 한 퇴폐업소가 적발됐다. 이른바 '관전클럽'이라고 불리는 변종 퇴폐업소이다. 학교가 있는 주택가에서 버젓이... 1 file 하바리기자 2019.11.08 2602
3430 대학생 테스트2 https://namu.wiki/w/%EC%86%8C%EB%A0%A8%EA%B5%B0%EC%9D%98%20%EC%A2%85%EC%8B%AC%EB%8F%8C%ED%8C%8C%EC%9D%B4%EB%A1%A0 익명_bf8 2019.11.08 20
3429 테스트입니다. 전대숲 앱/웹에 이동 후, 네이버등 링크가 잘되는지 확인하기 위함입니다. 1. 네이버 앱링크 '대통령 사업'도 가로막는 환경영향평가 출처 : 한국경제 | 네이버 h... 운영자 2019.11.08 144
3428 기사 BTS 정국, 교통사고 '피의자' 입건…"소환 일정 조율중"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본면 전정국·22)이 지난달 말 낸 교통사고로 경찰에 입건됐다.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23&aid=00034... file 전보벌레_기자단 2019.11.08 353
3427 기사 골프채로 아내 폭행해 살해한 김포시의원 징역 15년 선고 아내를 골프채로 무자비하게 폭행하여 살해한 혐의로 재판애 넘겨진 유승현 전 김포시의회 의장이 1심에서 징역 15년형을 선고받았다. 재판부는 "살해 방식이 매... file 델피니움_기자단 2019.11.08 264
3426 기사 홍콩시위 대학생 추락해 사망 지난 4일 홍콩시위 상황에서 꿈 많은 대학생이 결국 사망하였습니다. 대학생은 홍콩 과기대 2학년 학생으로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최루탄을 피하려다 추락하여 병... file 지방이기자 2019.11.08 284
3425 기사 ‘고은 성추행 폭로’ 최영미 시인, 2심도 “손해배상 책임 없다” 최영미 시인이 밝힌 고은 시인의 성추행을 사실로 인정할 수 있다는 판단이 유지된 것입니다. 재판부는 다만, 고은 시인의 또 다른 성추행 의혹을 폭로한 박진성 ... file 은단_기자 2019.11.08 189
3424 기사 여군 최초 ‘투스타’ 탄생…강선영 항공작전사령관 창군 이후 여군 최초로 소장 진급자가 나왔다. 김주희 육군 대령은 준장으로 진급하며 정보병과 최초의 여성 장군이 됐다. 앞서 국방부는 2017년 12월 여성인력 ... file 지니_기자단 2019.11.08 3008
3423 기사 윤지오 인터풀 '적색수배' 배우 고 장자연 씨 사건 증인으로 나섰다가 후원금 사기 의혹 등을 일으킨 윤지오 씨에게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가 적색수배령을 내렸습니다. 어제(7일) 경찰... 1 file PM11_기자단 2019.11.08 1393
3422 기사 신의 한 수:귀수편,개봉 첫 날 17만↑ 권상우의 '신의 한수: 귀수편'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의 한수: 귀수편'은 개봉일인 7일 17만6076명을 ... file SY기자 2019.11.08 1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4 Next
/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