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자유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연애
2020.02.14 15:55

진심을 전하고 싶었다**

https://jdsinside.co.kr/bamboo/353551 조회 수 174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No Attached Image

이 복잡한 감정들을 어떡해야 할지 모르겠다. 너랑 사귀었을 때 감정이 너무 좋았어서. 외로워서 계속 소개를 받았다고는 하지만, 못 잊었으니까 계속 받았겠지.

학창시절 중 가장 좋았던 게 너랑 사귄 거 였으니까. 너와 페메하고 전화하던 그 순간이 제일 좋았었다. 헤어졌을 때가 아직도 선명하다. 1시간 전에 사랑한다고 말하던 너가 헤어지자고 했지. 난 싸우다가 풀리겠지 하는 안일한 마음에 지x을 다 떨었고 넌 지쳤던 거야. 2시간을 붙잡았고 실감도 안 났다. 근데 심장이 쿵쾅쿵쾅 뛰더라, 자다깨다를 수십 번 반복했다. 이튿날은 울면서 밤을 새웠다. 너의 페북을 10번도 더 들어갔었다. 너도 나 만큼, 아니 반절이라도 힘들길 바라면서 그렇게 밤을 지새웠다. 연락이 오길 또 기다리고 기다렸다. 날 아예 생각도 안 한다는 걸 알지만, 바보같이 네가 후폭풍이 와서 붙잡길 오매불망 기다렸다. 눈 떠 있는 시간 동안 페메창 만을 들여다보았다. 구질구질하다는 걸 알면서도 답이 정해져 있다는 걸 알면서도 후폭풍 오는 사람 특징, 재회 가능성, 후회하게 하는 법을 검색해봤다.

난생처음 타로도 봤었다. 타로 아줌마도 그만 잊으라더라. 미련이 애증이 되고 그리움으로 바뀌어갔다. 혼자서 같이 갔던 카페를 가곤 했다. 씁쓸함이 심장을 타고 올라왔다. 쓴웃음을 애써 삼키며 너와 함께 했던 장소를 되짚어갔다. 그게 너를 잊어가는 방식이었다.

너의 흔적을 지워가면서, 계속해서 소개를 받았다. 거진 1주일에 한 번씩 상대가 바뀌었다. 너에게 지x했던 벌을 받나 싶었다. 그러다 남자친구가 생겼다. 참 웃긴 게 예전만큼 못 퍼주겠더라. 다 잊었다고 이젠 괜찮다고 하면서 너한테 하던 것 그대로 해줄 수 없었다. 편지는 무슨 작은 메모하나 써준 적이 없었다. 헤어지고 나서도 아무런 감정이 들지 않았다. 그냥 헤어졌네 싶었다. 너랑 헤어지고 나서는 아무것도 못 하던 나였는데. 지금 와서 생각해 보니 마음을 못 준 것 같더라.

이제는 네가 행복하길 바래. 내게 가장 행복한 기억을 줬지만, 이제 난 네게 해줄 거라고는 행복하길 기도해 주는 것 말고는 없구나. 가끔가다 이런 애도 있었다고 떠올려줘, 그게 너에게 바라는 내 작은 욕심이야.


20200903

?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일상다반사 글 작성 및 삭제 규칙 1 운영자 3183 0 2020.05.17
6069 연애 더 이상** 더 이상 너와 연락을 주고 받아도 잘 될 거라는 생각이 들진 않는다 어쩌다 가끔 한 번 오는 네 답장만 기다리는 내 자신이 너무 싫다 더 이상 네 연락 한 통 한 ... ㅇㅇ 238 0 2020.02.16
6068 일상다반사 부모님하고 떨어져 친언니랑 타지와서 산지 2년이 다 되가는데 언니랑 너--------무 안맞아요 익명이요ㅠㅠㅠㅠ!!!!!ㅁ 안녕하세요 20초중반 대학생입니다 요즘 심각하게 고민중인게 있는데요 제가 부모님하고 떨어져 친언니랑 타지와서 산지 2년이 다 되가... 익명_8a3 155 0 2020.02.16
6067 연애 고민**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 연애를 하고있습니다 남자친구가 정말 사랑꾼이에요 지금 연애에도 만족 하구있고요. 하지만 자꾸 전에 연락 했던 사람이 자꾸 요새 들어 ... 익명_a53 137 0 2020.02.16
6066 일상다반사 일상* 이전 휴가들처럼 밤까지 엄마랑 둘이서 티비를 보고 얘기하다 하루가 끝나는 시간이 될 때쯤 방에 들어온다. 보통 그냥 잠들지 않는데, 그건 아마 '휴가니까'라는... 익명_f18 125 0 2020.02.16
6065 연애 헤어지는게 무서워요* 여자친구랑 헤어질 엄두가 안나요 너무 무서워요 헤어지고 난 다음이 제가 차곡차곡 모으던 추억들을 버리면서 아파하고 그 애랑 같이 찍은 사진들을 지우면서 슬... 1 update 익명_d13 301 0 2020.02.16
6064 일상다반사 친구 관계 조언좀..* 안녕하세요 20대 대학생입니다 친구관계에 대한 고민이고 여러사람들의 의견과 조언을 얻어보고자 이 글을 씁니다 저에게는 알고지낸지 6년정도 되는 친구가 있습... 1 익명_0ce 187 0 2020.02.16
6063 취직/공부 수간호사vs외국생활 * 안녕하세요 이번에 간호학과 들어가는 새내기로 질문 드립니다! 현재 제가 진학 예정인 학교는 빅5 대학병원 소재의 간호학과입니다. 항상 외국에 나가서 생활하... 1 익명_f86 194 0 2020.02.15
6062 연애 연애하고싶다* 나만없어 흐어엉 2020.07.14 5:20 업로드 되었습니다 익명_ad3 330 0 2020.02.15
6061 고발 부산 국립대 남자친구 협박 폭행사건 제보자 익명 닉네임(ex: 내사랑 치킨) : 서폿실딱이인생 같은 부산 타대학교 학생입니다. 최근에 부산 국립대 중에 남자친구의 협박과 폭행사건이 대두됐었는데(... file 익명_502 221 0 2020.02.15
6060 연애 남이 뭐라든 니가 보고 싶다* 그동안 나한테 막말 폭언한거 다 봐줄게 용서해줄게 진짜 죽여버리고 샆을 정도로 미워죽겠는데 존x 보고싶다 너 내 주변인들은 날 더 존중,배려,사랑해주는 사람... 1 익명_64f 121 0 2020.02.15
6059 연애 또 토스 1원보내는 전남친* 19년 12월 26일에 글 올렸었는데 핫 하더라 몇개월이나 지났다고 또 올리게 하냐 ㅋㅋㅋ진짜 싫다 정말 헤어진지 3개월이 다 돼가는데 아직도 또 토스 1원보내면... 익명_495 557 0 2020.02.15
6058 연애 아직도 헤어지는중이야* 아직도 너와 헤어지는 중이야, 웃음이 참 이뻤던 그 친구는 우연히 친구들과의 자리에서 서로의 연락처를 주고 받으며 남들과 비슷한 흔한 썸을 타던 사이를 계기... 1 익명_0d3 149 0 2020.02.14
» 연애 진심을 전하고 싶었다** 이 복잡한 감정들을 어떡해야 할지 모르겠다. 너랑 사귀었을 때 감정이 너무 좋았어서. 외로워서 계속 소개를 받았다고는 하지만, 못 잊었으니까 계속 받았겠지. ... 1 익명_e07 174 0 2020.02.14
6056 일상다반사 같은 과에서 두명 사귀면서 갈아타려는..* 안녕하세요 초면이네요. 네 초면이겠죠. 그쪽은 제 존재 자체를 아직 모르니깐요. 뭐, 그쪽 전 남자친구한테 아직도 미련이나 관심이 있으면 전남친 인스타 보고 ... 1 익명_425 140 0 2020.02.14
6055 일상다반사 세상 어른인척 구는 친구** 세상 어른인척 구는 친구가 있는데요 행동도 어른이면 모르겠는데 고삐리도못한 중학생같이 행동하는데 왜 자기가 어른인척, 어른처럼 굴고 있다고 생각하는걸까... 1 익명_6c5 139 0 2020.02.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 521 Next
/ 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