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자유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2020.01.15 09:51

전여친 트라우마*

https://jdsinside.co.kr/bamboo/350686 조회 수 6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No Attached Image

2019년 1월 전여친은 어떤 남자선배랑 친하게 지내기 시작했습니다.
그 선배랑 카톡도 자주하고 친해지려 하는게 싫었고 질투났었습니다.
전여친에게 친하게 지내지 말아달라고 정중히 부탁했지만 들은 척도 안했습니다.

그러는 와중에 전여친은 토익공부를 할껀데 둘이 들으면 가격이 할인이 된다며 그 선배랑 같이 듣겠다고 했습니다.
저는 진짜 싫다고 이야기를 하고 싸웠지만 결국 전여친은 토익공부를 남자선배와 같이 했습니다.

그런데 2019년 4월쯤 전 여친은 저에게 "나는 다른남자랑 얘기도 해보고 싶고 그거 알지? 20대 초반에만 할 수 있는 그런 로망들?" 이런식으로 말했습니다.

저는 2년동안 사귀었는데 이렇게 상처주는 말을 쉽게 내뱉는 모습에 너무 속상하고 나로는 만족을 못하는구나라고 생각하게 됐습니다.
그리고 그런 생각가지고 있다면 헤어지자고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나는 진짜 전여친을 좋아했고 결혼하고싶단 생각도했음)

근데 전여친은 그래도 "너를 더 사랑하는 것 같다 너는 포기못하겠다." 이런식으로 말을 했습니다.
저 말에 ‘얘가 나를 그래도 사랑하는구나’ 라고 생각을 했고 호구같이 그냥 사귀게 됐습니다.

그런데 헤어짐의 가장 결정적인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5월2일...8시 44분.. 너무 충격적이여서 날짜와 시간도 정확히 생생하게 기억이나는 인생의 최악의 날이였습니다.
6시 30분쯤에 전여친에게 전화를 했고 받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아 자고있나보다' 생각하였습니다.
8시 44분쯤 전여친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전여친: “아 피곤해서 잠들었다, 얼른 자야겠다”
나: “푹 자 피곤하겠구나” (전여친이 통학을 해서 피곤했나 생각함)

그런데 2분 후

8시 46분에 다시 전화가 전여친에게 걸려왔습니다.

나: 여보세요?
전여친: ............(신음소리)

저는 처음에 정말 전여친이 야동을 티비로 보다 잘못 전화했구나 라는 생각합니다.(이것도 진짜 내 촉이 아니기를 빌면서 가장 합리화한 생각이였던 듯ㅋㅋㅋㅋㅋㅋ)

전여친:(신음소리)

진짜 아니길 빌면서 14분동안 통화를 계속 들었습니다.
근데 들으면 들을수록 그 전여친의 목소리가 맞았습니다.

그러다 남자목소리가 들리고 서로 대화를 하는 것 입니다.

진짜 이게 무슨 상황인가 싶었습니다. 내 귀가 잘못 된 건가 얘가 무슨생각이지 별의별 생각이 다들었습니다. 근데 그거 알아요? 사람의 촉이 이런 순간에 되게 잘 맞는거
저는 남자 목소리의 주인공이 그 남자선배 일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는 와중에 전화가 끊겼습니다.

진짜 어이가 없어서 헛웃음이 나왔습니다.

근데 다시 전화가 왔습니다.

전여친: 어어..(당황한 목소리)
나: 어디야?
전여친: 카페야
나: 거짓말 하지마 너 신음소리 다 들었어 제발 거짓말은 하지마
전여친: (울먹이며) 00아.. 진짜..아..
나: 영상통화 해봐
전여친: 알겠어...

영상통화를 했는데ㅋㅋㅋㅋ진심ㅋㅋㅋ 아니 어느 카페에 티비가 있고 문이 있어요?
누가 봐도 모텔이였습니다;;

나: 모텔이잖아
전여친: 맞아
나: 남자는 누군데?
전여친: 남자없어 갔어
나: 됐고 헤어지자
전여친: 아니야 제발..나 여기서 그러면 뛰어내려서 죽을께 제발..
나 한번 만 만나줘..

나: 그만하자 헤어져

우린 이렇게 헤어졌습니다. 그런데

며칠 뒤...

전여친 : 제발,,, 나죽을 것 같애 한번만 만나줘 제발 한번만 전화하자.. 제발 내가 너무잘못했어 나 숨이 안 쉬어져 죽을 것 같애 자살할께

이런 말을 밥 먹듯이 했습니다. 진짜 한달 이상 그랬었어요...
저는 호구였고 이런 전여친의 말들이 너무 안쓰러웠고 좋아했는데 이런 일이 일어난 상태라 진짜 거절이 안됐습니다..ㅠ

그래서 만나달라고 계속 이야기할 때마다 만났습니다.. 저도 제가 호구같은거 알아요. 하지만 어쩔 수가 없었습니다..
이렇게 저는 전여친이랑 헤어짐으로써 조울증도 걸리고 온갖 마음의 상처도 입었습니다. 사람도 못 믿게 되었죠..

그렇게 헤어지고 6개월 정도 뒤에 전여친이 남자친구가 생겼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근데 그 남자친구가 누군줄 알아요?..

그 대학교 선배였습니다..

진짜 보고 어이가 없었습니다.

기분이 매우 상해서 저격식으로 카카오프로필음악을 설정했습니다.(소심한 복수랄까)
근데 전여친에게 바로 카톡왔고 남친생겼다고 말투가 장난없었습니다.

전여친: 내가 뭐 성관계라도 했냐
나: 나 너 때문에 트라우마 생겼어
전여친: xx아 니 언제까지 트라우마트라우마하고 다닐꺼냐 그게 쪽팔린거여~ 너처럼 트라우마? 그런 핑계는 안댈 거야

이런식으로 이야기를 하더라고요.
진짜 화나고 어이가 없어서 차단했습니다.

이야기는 여기까지고..제가 지금 가장 화나는 것은 전여친이 저에게 미안한 마음이 없는것 같고 너무 뻔뻔하고 오히려 적반하장을 하는 것이에요. 이글을 쓰고 있는 저는 정말 오늘도 화가 너무나고 힘들고 짜증이 나네요..
제가 이글을 올림으로써 제 기분이 나아지지는 않겠지만 제 마음을 공감받고 싶어서 이렇게 열심히 적어보았습니다..끝까지 봐주셨다면 감사합니다.
?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162534 0 2018.09.26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2 운영자 163007 0 2018.09.01
6373 열심히 살거예요* 안녕하세요 올해 2x살에 대구 모 대학교에 들어가는 학생입니다. 손에 힘이 없지만 그래도 최대한 끌어모아 저의 심정을 여기서 털려 합니다. 사실 저는 공황장애... 1 익명_453 32 0 2020.01.17
6372 대나무숲보면 인서울권대학생들 많이보이는데 좋은대학다니면서 무슨그렇게 불만이 많으세요?? 그냥 좋은대학다니면 고맙게생각하고 다니면되지 뭔그리 불만이많은지 모르겠네요. 1 익명_d1a 76 0 2020.01.17
6371 하진짜 저 엠생인가봐요* 학교는 개씹지잡대에 지잡과 공부는 진짜존나하기싫고 잘하는건없고 성격도좋은편도아니고 얼굴도 존나 별로고 모태솔로아싸 3종세트에 자격증은 운전면허증뿐. ... 1 익명_a9d 61 0 2020.01.17
6370 어떻게 해야할지 이제 잘 모르겠어서 올려요* 사귄지 1년 다와가는 연상 남자친구가 있어요 지인 소개로 만나게 되었고 사귄지 이주정도 동안에는 연락이 잘 됬었어요 그래서 다행으로 생각했어요 근데 그 생... 1 익명_9ec 87 0 2020.01.17
6369 군대 그 누구보다 유별나고 특별한 연애를 했던 우리에게도 그 흔한 이별이 왔다.* ㅇㅇ아 안녕 참 많이 힘들었다 그치? 사귄지 50일 만에 군대로 가버린 날 보면서 얼마나 많이 원망했을까. 서로 인생에 가장 힘들다면 힘든 기로에서 만나 우린 ... 해바라기 57 0 2020.01.16
6368 딴 남자랑 술 마시다 걸린 여친* 상당히 장문인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저에겐 2년 반 정도 된 여자친구가 있었습니다. 고등학교 2학년 막바지에 같은 학원을 다니며 사귀기 시작해서 대학교를 다... 1 익명_ca9 90 0 2020.01.16
6367 도와주세요 인터넷 사기 당했습니다. 정확히는 제가 당한건 아닌데 너무 화가나네요. 아는 분이 기초생활수급자이고 힘들게힘들게 어린아기 키우고 계십니다. 얼마 전 본인은... 도와주세요 55 0 2020.01.16
6366 미안해 오빠는 페북 인스타 이런 sns 잘 안하는 거 알면서도 글을 써. 내가 오빠에게 할 수 있는 연락이 고작 이 정도니까.. 꼭 오빠가 이 글을 봤으면 좋겠어. 우린 5살... 1 익명_5fc 87 0 2020.01.16
6365 남친한테 들러붙는 애* 남자친구가 알바를 하는데 알바생중에 남자친구한테 계속 술먹자하고 놀자하고 먹을거 챙겨주고;; 불편해 죽겠네요 남자친구는 자기 여친있다고 말도 했는데 그냥... 1 익명_6be 60 0 2020.01.15
6364 미래에 대한 걱정* 다들 자신의 미래에 대해서 걱정을 많이 하나요...? 요새 한살 더 먹어서 그런지 제 미래에 대한 걱정이 많아서 불안해요ㅠ 그래서 공부도 하고있는데 남들은 더 ... 1 익명_d55 44 0 2020.01.15
» 전여친 트라우마* 2019년 1월 전여친은 어떤 남자선배랑 친하게 지내기 시작했습니다. 그 선배랑 카톡도 자주하고 친해지려 하는게 싫었고 질투났었습니다. 전여친에게 친하게 지내... 1 익명_e3b 67 0 2020.01.15
6362 용접공 발언에 대해* 용접 그따위로 할거면 공부해서 대학이나 가지 뭐하러 용접을 하러왔어!! 이제 여러분들은 용접도 못해서 대학을 온 사람들로 비하를 받은건가요?? Q : 저희 집에... 1 익명_de4 58 0 2020.01.14
6361 솔직해집시다* 제발 마음 없어서 이별하는거면 솔직하게 말하고 헤어져주세요. 그게 헤어진 연인간의 최소한 예의라고 생각해요. 전남친과 2~3달 가량 만났는데, 처음에는 잘해... 1 익명_488 63 0 2020.01.14
6360 전남친이 너무 생각나요..* 작년 9월에 추석때쯤에 헤어진 전 남자친구가 아직도 보고싶고 너무 그립고 생각나요.... 제 이상형이기도 하고 잘 맞긴 햇는데..... 너무 보고싶어요ㅠ 근데 연... 1 익명_06c 56 0 2020.01.14
6359 A vs B* 내가 좋아하는 사람(상대방도 나를 좋아하긴 함) vs 나를 좋아하는 사람(나도 상대방을 좋아하긴 함) ()에 있는 전제하에 여러분들은 어떤 사람을 만나는게 더 좋... 1 익명_963 46 0 2020.01.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8 Next
/ 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