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자유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2019.11.02 19:59

* 너무 화가 난다

https://jdsinside.co.kr/bamboo/343394 조회 수 20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No Attached Image

사실적시 명예훼손으로 협박 받은 이후로 나는 내가 쓰는 모든 글이 명예훼손이 되는지 아닌지 너무 무섭고 강박증이 생긴거 같다. 내 우울증만 더 심해져가고 안 그런척 살아가는게 참 힘들다.. 피해자의 죽을것 같은 아픔은 짓밟히고 가해자의 명예와 인권을 신경써주는 법이 참 원망스럽고 밉다.

#191109_17
?
te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일상다반사 글 작성 및 삭제 규칙 1 운영자 1674 0 2020.05.17
» * 너무 화가 난다 사실적시 명예훼손으로 협박 받은 이후로 나는 내가 쓰는 모든 글이 명예훼손이 되는지 아닌지 너무 무섭고 강박증이 생긴거 같다. 내 우울증만 더 심해져가고 안... 익명_043 200 0 2019.11.02
6096 여자친구에게 고마워요 * 저는 고마운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지금의 저가 대학을 다닐수있게 해준 여자친구 입니다. 우선 저는 운동선수 였습니다. 초등학교때 부터 고3 1월 총12년이라는 ... 익명_0ec 340 0 2019.11.02
6095 * 읽씹했던 친구가 오랜만에 연락오면 어떻게 생각하세요? 혼자서 고민하다가 여러 사람의 의견을 들어보고싶어 여기에 올립니다ㅠㅠ 일단 횡설수설하고 긴 글 죄송합니다.. 여러분은 오랜만에 연락오는 친구에 대해 어떻... 익명_f80 1120 0 2019.11.02
6094 여기서 한풀이라도 하면.. 여기서 한풀이라도 하면 속이 좀 뚫릴까 싶어서.. 홍성 청운대 ㅇㅇㅇㅇ XXX야,, 넌 너가 깔끔한줄 알던데 웃긴놈이더라. 여친있는 상태에서 여자인 동생? 이랑 ... 익명_d2c 413 0 2019.10.31
6093 여자친구가 남편이있네요..* 지인 통해서 만나게 된 여자친구입니다. 지인들에게도 감쪽같이 속여서 아무도 모르는 상황이에요 오늘 여자친구 자취방에 놀러갔다가 잠든 틈에 나도 모르게 여... 익명_105 1150 0 2019.10.27
6092 네가 떠난지 * 네가 떠난지 두달째다. 한글을 읽을 수 없는 네게 나는 한글로 쓴 러브레터를 적어줬다. 그때 난 네게 한글 공부를 해서 직접 읽으라고 했었다. 번역기를 돌리거... 1 익명_b44 487 0 2019.10.26
6091 일상다반사 익명이요* 익명이요! 저는 2살어린 남자친구가 있는데요.남자친구한테 하나 문제가 있어요. 잠을 너무 많이 잔다는거예요. 자면 얼마나 자겠나 하실텐데 일상생활에 지장갈 ... 2 익명_f83 713 0 2019.10.25
6090 일상다반사 한달 생활비* 다들 얼마정도 나오시나요? 식비 방세 등등 다 포함해서요 1 익명_9b2 810 0 2019.10.25
6089 오랜 연애의 끝 * 오빠 미안해 우리 이제 정말 헤어지자 나는 오빠를 좋아하게 된 계기가 나를 이렇게 걱정해주고 챙겨주고 사랑해주는 사람이 또 있을까라는 생각을 가질 정도로 ... 1 익명_da3 548 0 2019.10.24
6088 학교를 휴학하고 * 학교를 휴학하고 벌써 일년이라는 시간을 흘려보내고 이제서야 이루고자 했던 목표를 향해 나아가고있습니다. 저는 학교에대한 미련이 없었어요. 공부도 하고싶은... 1 익명_f8f 237 0 2019.10.24
6087 내 짝사랑에게* 네가 떠난지 두달째다. 한글을 읽을 수 없는 네게 나는 한글로 쓴 러브레터를 적어줬다. 그때 난 네게 한글 공부를 해서 직접 읽으라고 했었다. 번역기를 돌리거... 1 익명_22c 739 0 2019.10.23
6086 그의 첫사랑* 사람들이 첫사랑을 못 잊는 이유를 잘 알지 못했다 하지만 최근 그녀가 없음에 외로움을 느끼고 그녀와 연락 할 수 있던 과거에 부러움을 느낀다 그녀는 나를 떠... . 344 0 2019.10.23
6085 그래도 행복해줘* 알고 지낸지 1년 반, 그 동안 한 내 짝사랑이 사실은 짝사랑이 아니었단 걸 알았을 때 세상을 다 가진 거 같으면서도 한편으론 꿈일까봐 불안했어 꿈이라면 영영 ... 익명_b3e 479 0 2019.10.23
6084 그때 내가 밉다* 그때의 내가 너무 밉다. 내 마음은 한사람만 담을 수 있는건지 너무 후회한다는 내 말을 기억하는지는 모르겠다. 벌써 여러 계절을 돌고 돌아 여기까지 왔다. 어... 익명_9a3 381 0 2019.10.22
6083 너* 겨울에 시작된 우리의 인연은 날 좋은 가을에 끝을 맺었다 서로의 마음을 이미 알고 있었지만 수줍게 다가갔던 내 첫번째 고백 너와 결혼까지 할거라는 내 두번째... 익명_fe9 392 0 2019.10.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8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 509 Next
/ 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