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직장인
2019.05.15 00:21

아무리 상처받아도 좋아요 2*

https://jdsinside.co.kr/314644 조회 수 58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미안해요. 복잡한 마음에 순서가 엉망일지 몰라요.
일단 스물초반이 여자예요. 저요.
많이 읽어봤어요. 하지만 아직 정리가안돼요.
오늘도 짧은카톡만 오갔어요. 그래도 기분은 좋았어요. 비록 한줄짜리였지만.
첫날은 불안했어요. 여자한테 인기있는 성격이라서. 그래서 더 떼쓴거같아요. 결국 멀어지고싶지 않아서 그랬다고 사과도하고.
저는 자존감도 낮아요. 그래서 살을 빼고 화장을 배워가며 올리는중이예요. 예뻐지면 다시 찾을까하는 마음도 없지않아 있었어요.
만나기전에는 항상 대화할때 사랑해 보고싶어 하고싶다 그랬어요. 보통 사귀기 시작하면 피임약도 먹는다고해서 열심히 먹었어요. 작년부터 보고싶다고했으니까.
한번은 끼고 두번은 안끼고 밖에했지만 아직도 날 안좋아했으면 세번했을까라는 마음이 떠나지않아요.
할때도 쓰담쓰담해주고 귀엽다해주고. 왜 자기랑 해도되겠냐는 생각했냐고 물어봐주고. 그게 자꾸 스쳐지나가요.
멀어지고싶지않아요. 멀어지더라도 천천히 멀어지고싶어요.
저 구제불능이고 바보인것도 알아요. 그치만 지금은 위로가 듣고싶어요. 저랑 같은 경험이 있으신가요?
아직도 카톡보내고 답장이없으면 올때까지 심장 두근거리고 그래요. 카톡내용 올려보면서 울고 너무 힘들어요.
적어도 할때만큼은 진심이었다고 혼자 위안삼고있어요.
어린게 싫어요. 경제능력도 없는. 난 졸업하면 바로 뛰쳐가고싶은데. 지금은 그분이 너무좋아요.
한편으로는 잊을수없는 트라우마를 남겨주고싶어요. 그렇게라도 제 생각하면 만족할꺼예요. 제발 주변에 어떤여자든 나타나지않아서 절 다시 봤으면 좋겠어요.
껍데기라도 자리차지하고싶어요. 차라리 보는 앞에서 죽고싶어요.
그사람 사는 지역을 찾아가고싶기도하고 뒤죽박죽이라 주위도 너무 산만해진거같아요.
너무 충격이어서. 하루종일 배도 안고파요.

난 아직도 담배냄새 섞인 비누냄새가 잊혀지지않아요.

#190516_21
?
test

Categor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최근 수정일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62957 0 2018.10.05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5 운영자 64901 0 2019.04.17
5600 명지대 익명성이 낳은 괴물들.. 학교 비하하는 말은 싫지만 저런 못난 사람들한테는 학벌로 참교육해주셨으면 file 익명_d78 527 0 2019.05.17
5599 부산대 니가 페북을 잘안해서 이 글을 볼지는 모르겠어* 우리가 연락 안한지 2주 정도 됐어. 주마등처럼 우리 추억이 스쳐지나가더라 넌 나 벌써 정리했다는게 참 슬프더라 오늘 술기운에 전화했는데 문자로 누구세요라... 익명_6b7 428 0 2019.05.17
5598 첫째둘째 차별에 대해서 어찌생각하세요?* 아직도 많은부모님들이 첫째와 둘째를 차별하는게 현실입니다. 과연 이게 맞는걸까요? 둘째들은 상대적으로 소외된 지원이나 관심으로 살아가는데 있어서 손해를 ... 5 익명_e972ff 1181 0 2019.05.16
5597 군대 *나는 군인이다.+  나는 군인이다. 그래서 너를 만날 수 있었는지도 모른다.  평소 연애다운 연애 한번 해보지 못하고 상처만 받기 일쑤였던 나는 그저 두루뭉술하게 남들이 하는 ... 벚꽃 564 0 2019.05.16
5596 직장인 청원동참해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679Jb 위에링크 청원링크입니다. 국격은 급격히 쇠락하고있고 정치인들은 권력다툼만하고 있습니다. 경제는 폭망... 익명_109 183 0 2019.05.16
» 직장인 아무리 상처받아도 좋아요 2* 미안해요. 복잡한 마음에 순서가 엉망일지 몰라요. 일단 스물초반이 여자예요. 저요. 많이 읽어봤어요. 하지만 아직 정리가안돼요. 오늘도 짧은카톡만 오갔어요. ... 익명_a44 586 0 2019.05.16
5594 직장인 네가 알리가 없지..* 쌀쌀해지기 시작하던 어느날 난 널 만났어. 친구였던 너와 나는 긴 밤을 통화하며 설레했었어. 따뜻하고 예쁜말들만 하던 넌 나에게 고백을 했고, 난 그런 널 좋... 4 익명_b7e 629 0 2019.05.16
5593 직장인 저 그 타노스..* 저 그 타노스분이라고 불러주시는 그 사람인데요.. 진짜 없어요? 그 글 쓴사람이요..ㅎㅎ 아니 진짜 근데 다들 공감해주시는거같아서 감사하고 빡치네요 휴 세상... 1 익명_0f8 342 0 2019.05.16
5592 한예종 조심하세요 제발..* 친한친구를 버리고서 끝까지 남자를 사귀고 그 버린친구의 아는 오빠를 사귀면서 꼭 니 남자 선배랑 모텔을 갔어야했었니? 너 분명 헤어진거 들어주러 갔었다며 ... 익명_828 562 0 2019.05.16
5591 직장인 인성빻은 애들 특징 1.싫으면 그냥쳐 가만히 있어도 되는데 질문하는데 굳이 대놓고 비웃는 사람 --> 니년은 쳐 알고 있더라도 몰라서 교수님께 질문할 수도 있지 입장 바꿔놓고 생각... 1 익명_cb7 577 0 2019.05.15
5590 직장인 5000만청원동참해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679Jb 국격이 급격히 쇠락하고있고 정치인들은 권력다툼만하고 경제는 폭망했습니다. 국민의 민심을 들어주세요 ... 익명_8e8 529 0 2019.05.15
5589 군대 청원해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679Jb 국격이 급격히 쇠락하고있고 정치인들은 권력다툼만하고 있습니다. 이에 경제는 폭망했습니다. 소득주도성... 익명_635 343 0 2019.05.15
5588 군대 *친구 오지랖 어쩌면 좋을까요??+ 전대숲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군대간 남자친구와 연애하는 대학생이에요 남자친구가 거리도 가깝고 공군이라 휴가가 많아서 휴가의 모든 날을 저와 보내는 편... 1 익명_3df967 601 0 2019.05.15
5587 군대 버스요금 많이오르는데 대학생들 차등요금 적용청원부탁드립ㄴㄱ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XC0x1c 이제부터 버스요금이많이오른다고합니다 가뜩이나통학하는학생들 교통비부담이많아질것같습니다 청원부탁드... 익명_d0f 695 1 2019.05.15
5586 한신대 한신대학교 ⭐️갑을상생 캠페인⭐️ 안녕하세요. ☺️ 한신대학교 평화교양대학 교양강의 <광고와 삶> 6조입니다. 저희는 만화를 통해 흔히 일어나는 여러 갑질이 대해 문제 의식을 가지고자 캠페인을 ... file 익명_751 268 2 2019.05.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81 Next
/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