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연애 팅 잡담
 팅팅팅(미팅/소개팅) 펜팔톡 시크릿팅(무료 미팅소개팅 매칭)
KAIST
2018.11.06 12:35

룸메가 저를 좋아한대요*

https://jdsinside.co.kr/251573 조회 수 13781 추천 수 1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룸메가 저를 좋아한대요
룸메도 저도 여자고, 같이 동거한지는 반년이 넘었어요. 사정이있어서 제가 집을 나왔는데 흔쾌히 동거제의를 먼저 해줬거든요 그래서 4월부터 같이살게됐어요
근데 룸메가 행동이 어느순간 너무 이상한거에요 여름엔 에어컨때문에 같은방에서 자는데 자꾸만 붙고 껴안고 밀착하더라구요
샤워할때 수건이 없어서 가져다달라고 했는데 문을 활짝열고 제 몸을 아래위로 훑더니 오~ 라고 말하고 가기도 하구요
빨래도 나눠서 돌리는데 꼭 제가 속옷빨래하는날은 자기가 널고싶다고 속옷을 뺏어가기도 하구요
그러다가 얼마전에 일이 터졌는데 제가 술을 많이먹고 집에들어온 날이었어요 저는 그날 필름이 끊길정도로 마셔서 집에온뒤로는 기억이없었는데 아침에 일어나니까 룸메가 해장국 끓여주면서 하는말이 "너 키스잘하더라"였어요
제가 무슨소리냐고 물어보니까 취한 저를 방에 눕히다가 룸메가 저한테 키스를 했는데 그걸 제가 받아준거같아요... 과거에 제가 술취하고 남자친구나 남사친이랑 스킨십하는게 주사였어서 술김에 받아준거같은데 저는 동성애자가 절대아니거든요....
그러면서 친구가 저보고 나도 너 좋은데 너 그거 알았냐면서, 사실 룸메가 저를 좋아해서 일부러 동거하자고 먼저 말한거래요.....
친구도 남친얘기를 곧잘했던애라 동성애자인지 몰랐는데 알고보니 구남친이 남친이아니라 여친이었고....
너무 충격받아서 며칠동안 아침일찍 나가서 밤늦게들어오거나 문잠그고 생활하는데... 룸메 보기가 너무껄끄러워요.... 당장 나갈수도 없는 상황이고...... 어쩌면 좋을까요......

#181110_20전대숲

?
test
  • ?
    익명__3e5a45 2018.11.10 23:06
    룸메도 용기내서 말한걸텐데, 너무 선긋지 않는게 좋을거같아요..
    자연스럽게 이야기 꺼내면서 주사가 스킨쉽인데 실수였다고 말하고, 방을 빼는게 나을거같네요 ㅠㅠ
  • ?
    익명_69e48b 2018.12.08 18:41
    누구던 간에 술취한 사람한테 좋아하는마음을 가졌다고 동의없는 키스를 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윗분 말씀대로 주사였다고 하고 잘 대처를 하시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 ?
    익명_b27edb 2018.12.08 21:38
    난 소름끼쳤을 것 같은데.... 따지고 보면 성희롱에 성추행이지 않아..? 난 동거 같이 못할 것 같아 ㅠㅠㅠㅠㅠㅠ
  • ?
    익명_21a1e8 2018.12.10 20:52
    성폭행아닌가요

Categor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최근 수정일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1974 0 2018.10.05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운영자 2775 0 2018.09.26
» KAIST 룸메가 저를 좋아한대요* 룸메가 저를 좋아한대요 룸메도 저도 여자고, 같이 동거한지는 반년이 넘었어요. 사정이있어서 제가 집을 나왔는데 흔쾌히 동거제의를 먼저 해줬거든요 그래서 4... 4 익명__e4bbe3 13781 1 2018.12.10
4667 ★ 군대 내가 쓰레기다+ "슬프다_서울대" 친구의 일기 내용 중 일부를 올립니다. '난 쓰레기다.얼마 뒤에 군대가는데 좋아한다고 사귀자고하고, 사귀게되서 너무 기쁜데 막상 군대가 눈앞... 익명_e1e6e2 1553 0 2018.12.10
4666 동덕여대 학생증체크카드 받았는데 개명잼 안그래도 받기 싫은 학생증체크카드 출입문때문에 어쩔수 없이 받았더니 영어 이름이 저따위로 나왔네요 (밑에가 올바른 예) 본인도 쓰면서 이상한 점 못느꼈나 ... file 김장캐 235 0 2018.12.10
4665 ● 직장인 대학생분들이 읽어주신 후 의견을 달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살,99년생 00년생 친구들을 둔 한 직장인입니다. 아직 고등학교 친구들과의 단톡을 두고 서로의 생활에 대해 얘기하고 서로 위로와 조언을 해주는 아직은 사회 ... 익명_13e74b 128 0 2018.12.10
4664 ● 직장인 아빠에게 * 안녕 아빠 아빠가 세상에서 사라진지 벌써 3년이 다 되어가 아무에게도 얘기하지 못했던 일을 이제는 조금이나마 털어버리고 싶어서 졸업을 앞두고 이제는 행복해... 익명_7b3cda 107 0 2018.12.09
4663 경기대/수원 3년 반의 인연이던 내 친구야 * 안녕? 아마도 네가 전대숲을 보는 것 같기에 반면 내 연락은 보지 않기에 길을 올려봐 아직 난 너를 놓고싶지 않거든 우린 고1때 알게 되었지 너도 그리고 나도 ... 익명_f8eedc 114 0 2018.12.09
4662 ● 직장인 답답해서* 누구한테 말할 사람이 없어서 요즘 여기에 종종 제 이야기를 적네요 전남친이랑 사귀다가 임신을 해버렸어요 근데 그걸 4개월넘어서 알게됬어요 왜 늦게 알았냐구... 익명_2b61c3 149 0 2018.12.09
4661 중앙대 아버지의 무게 *+ 아버지의 무게를 모조리 느껴본 적 있는가. 아니 아마 그럴 수 없을 것이다. 우리 아버지는 힘을 쓰는 일을 하신다. 아버지의 나이는 점점 은퇴를 하실 시기가 ... 익명_977306 207 0 2018.12.09
4660 ★ 군대 여자친구와의 아픈 이별+ 안녕하세요 저는 의무경찰인 군인입니다. 저는 전 여자친구와 400일조금 넘게 사겼습니다. 여자친구와 집거리는 40~50분거리입니다. 전여자친구와 한번 처음헤어... 익명_a822e2 167 0 2018.12.09
4659 신라대 정말 믿고 좋아했던 남자친구가 양다리였어요.. 삭제번호 1234 지정합니다 1 익명_5c4359 665 0 2018.12.09
4658 고려대 도와주세요* 안녕하세요, 남자친구랑 250일 조금 지난 사람입니다. 상황을 구체적으로 쓰긴 힘들지만 남자친구가 마음이 식었습니다. 조금씩 저를 보기 보다는 쉬고 싶다는 생... 5 익명_1372c5 1729 0 2018.12.09
4657 가천대/글로벌 모솔이었다가 2년전부터 남친을 만나게됐는데요,* 안녕하세요 저는 평범한 23살 여학생입니다. 모솔이었다가 2년전부터 남친을 만나게됐는데요, 남친은 저보다 2살위로 남친이전역한후부터 만나게되었습니다. 과 ... 12 익명_54fad6 4201 0 2018.12.09
4656 ☆고등학생 빠른년생들의 즐거운 20살을 위해 도와주세요 제보자 익명 닉네임(ex: 내사랑 치킨) : 빠른년생 늉늉 수능이 끝나도 이제 곧 20살이 된다하더라도 웃지 못하고 제대로 즐길 수 도 없는 빠른년생들을 도와주세... 1 빠른년생 늉늉 118 0 2018.12.09
4655 국민대 좋아하는데 헤어질수있을까* 200일 가까이 연애를 하고있는 커플입니다. 처음엔 설레기도하고 참 좋았었는데 거리가 멀어지면서 다투게되는 일이 많아졌습니다 . 다투고 잘풀고 하다가 어느 ... 2 익명_6a42c8 165 0 2018.12.08
4654 ★ 군대 사랑한다 나의 해군*+ 여느 때와 다름 없이 온 종일 너의 전화를 기다리던 중 어느 날, 전화가 와서는 수화기 넘어로 나에게 해외 파병 합격소식을 전했다. 안 믿겼다. 아니 믿고 싶지 ... 익명_9fd8b5 42 0 2018.12.08
4653 경기대/수원 친한 친구와의 절교* 안녕 친구야 오랜만이다 잘지내지? 어쩌다가 우리가 이렇게 되었는지 잘 모르겠다. 근데 너무 멀리 와버렸네. 우린 중학교 3학년때부터 고등학교 3학년때까지 진... 익명_1c4bfd 117 0 2018.12.08
4652 ● 직장인 형부가 애기 이름을 박아라로 직겠다네요..* 형부라 부르기도 싫어요 지 중딩때 과외쌤 이름이 김아라 였는데 첫사랑이였대요 그래서 나중에 결혼해서 딸 낳으면 무조건 아라 라고 지어야겠다고 생각했대요 ... 9 익명__178087 2981 39 2018.12.08
4651 경희대 수능이 끝났다* 수능이 끝났다. 나는 작년에 비해 국영수가 수직 상승해서 그토록 가고 싶었던 학교의 최저를 맞출수 있게 되었다. 여전히 너희라는 나의 고2 고3을 지옥으로 만... ㅇㅇㅇ 185 0 2018.12.08
4650 ● 직장인 악몽* 그날이 있고나서 이주째 가끔 꿈도 꾼다 의사선생님이 나오는, 내 발 밑에는 눈 가려진 아기들이 있는, 그 산부인과 의자에 누워있는 내 모습... 괜찮을줄알았는... 익명_1078db 89 0 2018.12.08
4649 *제가 이런 대우를 받으면서 일을 해야할까요? About. ㅇㅇ 대학교 안녕하세요 전 술가게에서 일을 하는 20살 학생입니다 전 어제(12시 지나는 시점) 저희 가게에서 고등학교 친구들이랑 술을 마시러 갔습니다 ... 1 익명 2280 0 2018.12.08
4648 가톨릭대 부산사는 94년생 김준석을 찾습니다. 부산사는 94년생 김준석을 찾습니다. 스노우 사진이지만, 저거구요. 현재 백수라고 합니다. 부산, 94년생, 김준석(백수, 무직, 취준생) 찾으시면 제발 꼭좀 제보... file 익명_2df3ef 345 1 2018.12.08
4647 서울대 니가 너무 보고 싶은 밤이야 그때 더 얘기 했었다면 지금 우리는 달랐을까,, 익명_f82ed9 91 0 2018.12.08
4646 믿었던 선배..그리고 배신* 처음에는 그냥 얼굴만 알았던 선배 학교를 다니면서 여러 학교 활동들을 하면서 나는 그 선배랑 가까워 졌고 일반적인 선후배 관계의 연락을 벗어나 사적인 연락... 1 부산 160 0 2018.12.07
4645 동국대 연예인이 좋아졌어*+ 한평생 이름 처음 들어보는 얼굴사진 한 번 본 적이 없던 어느 날 문득 누군가가 너와 닮았다고 한 연예인 그 연예인이 좋아졌어 너를 보고 있는 것 같아서 곧 군... 익명_2ec16c 93 0 2018.12.07
4644 *허언증이 있던 너에게 니가 페이스북을 하고 있을지 대학을 다닐지 잘 모르겠지만 난 니가 행복하지 않았으면 좋겠고 나처럼 하루하루 힘들게 살았으면 좋겠다 나는 너를 용서했는데 넌... 2 익명_e52be3 822 0 2018.12.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9 Next
/ 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