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연애 팅 잡담
 팅팅팅(미팅/소개팅) 펜팔톡 시크릿팅(무료 미팅소개팅 매칭)
2018.08.08 01:47

저는 쓰레기같아요*

https://jdsinside.co.kr/199347 조회 수 293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저는 흔한 취준생입니다. 저는 최근에 3년동안 사귀던 남자친구에게 이별을 고하고 몇달전부터 썸을 타오던 남자후배와 한달뒤에 사귀게 되었네요 썸을 탈때는 정말 좋았죠 지금도 좋아요 그런데 맞춰가는 과정이여서 그런지 기대치가 높아져서 그런지 몇번 싸우고 서운해하면서 전 남자친구 생각이 자꾸 나면서 너무 힘들어요 제가 새로운 사람과 연애를 할수있는 상태가 맞는지 고민되면서도 현재 남자친구는 저를 계속 사랑해주고 옆에 있었으면 좋겠어요 그런데 요즘 너무 힘들어서 전 남자친구가 생각이나요 이 말을 전화로 현재 남자친구한테도 했는데 정말 화도 내지않고 이해해주는 그런 반응이 보여서 괜시리 제가 더 미안해지고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겠네요

#180809_18
?
test
  • ?
    익명의 전대숲러__b059ad 2018.09.08 12:11
    그게왜쓰레기같은가요 잘못된관계가아니라면 쓰레기같은관계도아니에요 전 님이부럽네요
  • profile
    마초미_성신여대 2018.09.08 16:32
    사람은. 누구나 이기적일수있어요!그게나쁜게아니죠
  • ?
    ㅋㅋ 애인있는데 후배랑 썸타는게 쓰레기짓이 아닌거임?
    애인있는남자가 클럽가서 노는거랑 다를게먼지., 옹호하는댓글이 더 웃기네
  • ?
    익명의 전대숲러__d57be2 2018.09.09 20:47
    쓰래기 행동하고 있는거 맞습니다. 그런데 그게 뭐 어떻다는 거죠? 지금 쓰래기라고 평생 쓰래기가 되는 것도 아니고 지금 착하다고 평생 착한것도 아닙니다. 하고 싶은데로 하세요. 괜히 합리화 시키기 위해 하고 싶은 행동 못하고 나중에 후회하지말고 쓰래기 행동 하고 싶으면 당당하게 하세요. 남들이 쓰래기니 뭐니 삿대질해도 그 사람들은 어차피 님 인생을 걱정하는게 아니라 그냥 욕하면서 스트래스 풀거나 자기가 당한일 감정이입해서 열폭하는거에요. 님인생 책임져줄 사람들 아닙니다. 어차피 남을 사람은 무슨 행동을 해도 남습니다.

Categor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1716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운영자 2289
4113 부러워해주세요* 저희커플은 엑스라지핏 콘돔 구매해서 써요 콘돔 제가 알아서 사오는데 암만 금방 써도 돈이 아깝질않네요 요즘 너무 행복해요 ^^ 180910_09 4 익명의 전대숲러__29fca2 206
» 저는 쓰레기같아요* 저는 흔한 취준생입니다. 저는 최근에 3년동안 사귀던 남자친구에게 이별을 고하고 몇달전부터 썸을 타오던 남자후배와 한달뒤에 사귀게 되었네요 썸을 탈때는 정... 4 익명_2289b1 293
4111 젊은 청년은 베르테르다 * 젊은 청년은 베르테르다. 사랑때문에 바보같이 모든 걸 네게 퍼주기도 사랑때문에 고뇌에 빠지기도 했다. 너가 나를 친구이상으로 보지 않고 내가 너무 친근하다... 익명의 전대숲러__0096f3 100
4110 나 너무 이기적인 것 같아 * 내 마음대로 누군가를 마음에 품고, 내 마음대로 누군가를 좋아하고, 내 마음대로 누군가를 존중하고, 내 마음대로 누군가를 밀어내고, 내 마음대로 누군가를 그... 익명의 전대숲러__bd0b42 99
4109 페미니즘이 욕먹는게 너무 안타깝습니다.* 아마 제목보고 들어오신 분들은 매우 분노하셔서 들어오셨을텐데 저는 남자이고 페미니스트는 아닙니다만 페미니즘이 사회에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하... 1 익명의 전대숲러__35e76a 149
4108 어떻게해야 될까요..* 일을 하던 중, 저는 생활비가 부족해 해서는 안될 도둑질을 했었습니다..하지만 사장님께 사실대로 말씀 드린 후 훔친 돈 10만원과 현금으로 40만원을 더 드리고 ... 996 72
4107 사랑해 잘지내* 2017년 11월 6일, 이 날은 내 생에 최고의 선물을 만난 날이야!나를 좋아해 환하게 미소지으며 바라봐주는 네 모습에 호감이가 어느새 나도 모르게 연습실을 갈 ... 0902 83
4106 낙태 후 환승이별당했어요* 대전@@대학교 ㅂㅅㅅㄱ 2018년 1월 초에 ㅂxx와 연애를 시작하였고, 3월쯤에 실수로 아이가 생겼습니다. 저는 아이를 처음부터 낳기로 원하였고 , 그 사람은 계속... 3 file 익명의 전대숲러__6ecb61 566
4105 빠른때문에 생각난건데* 저는 재수했구요. 나이가 동기들보다 많습니다. 나이가지고 어색해지는게 싫기도 하고, 유세부리는 것 같이 느껴질까봐 동기들한테는 년생 잘 말 안합니다. 친하... 1 익명의 전대숲러__6c9562 152
4104 연애상대로 돈 없는 사람은 싫어요 * 저는 솔직하게 말해서 운전면허 따면 바로 차도 살 수 있고 기분전환 겸 백화점 가서 가격 신경 안쓰고 쇼핑 할 수 있는 집에서 소위 말하자면 동수저를 물고 태... 5 익명_94e728 282
4103 *자꾸 돈없다는 남자친구, 어떻게 해야하죠? 안녕하세요 만난지 2년 다되어가는 장거리 커플입니다 저랑 남자친구 둘다 학생이구요. 제목이 좀 자극적일 수 있겠지만 그냥 넋두리 좀 들어주시면 감사할 것 같... 1 익명_828c8d 211
4102 인간 관계는 왜이리 힘든걸까요** 인간관계는 왜 이렇게 어려운걸까요? 저는 고등학교때부터 인간관계가 좋았던편은 아닌것같아요. 어느순간부터 저는 친구들에게 호구같은 사람이 되어있었고, 이... 1 익명_ae162c 117
4101 대-하* 대-하 대숲!저는 똑똑한건 지혜로운거라고 생각해요. 단순이 지식만 많은 사람을 똑똑하다고 여기지 않아요. 저는 이 차이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데,다른사람들은... 익명의 전대숲러__f18c94 100
4100 빠른년생이 잘못이에요?* 진짜 아이가없고 이해가안가서그런데, 예전에는 안그랬으면서 요즘에 계속 99들이 00빠른년생들한테 언니라 부르라그러고 뭐만하면 버릇없다 이러는데, 처음에는 ... 익명의 전대숲러__0bb7f5 117
4099 ㄱㄱ대학교 재학중이고, 태국여행 다녀온 남자친구 있는 분들 꼭 보셨으면 좋겠습니다.* ㄱㄱ대학교 에브리타임에 올라온 글을 캡쳐해서 가지고 왔습니다. 현재 해당 학교 대숲에 올라오긴 했지만 여성분께서 그 대학에 재학중이지 않으실수도 있다고 ... 5 file 익명의 전대숲러__cef2a2 5971
4098 오빠* 너무 보고 싶어 목소리도 듣고 싶고 오늘은 무슨 일이 있었다 내일은 무슨 일을 할 거다 이런저런 이야기도 하고 싶어 오빠 손 꼭 잡고 밤새 이야기도 하고 아침... 익명의 전대숲러__4b2492 97
4097 사기당했어요;; 여러분들은 당하지 마시길 ㅜ.ㅜ* 사람들 많이 다니는 역에서 연애플레이리스트(웹드라마) 작가라고 하면서 잠깐 인터뷰하고싶다고 접근하는 여자/남자가 있어요! 연애 스타일이 뭐냐 ... 이상형이... 3 file 익명의 전대숲러__6c22a6 335
4096 너무 지쳐서 쉬어갈까해* 너무 예쁜 너라서 너무 좋았구, 만날때면 항상 말끝마다 칭찬으로 내 기를 살려줘서 좋았고, 문득 카톡보다 전화걸어 아무이야기나 건네며 편안함을 줘서 좋았고,... 1 익명 114
4095 9호선* 9.6 2시 20분 집을 가기 위해 나는 여의도역에서 고속 터미널로 가는 급행열차를 탔다. 그리고 한 여자가 노량진에서 탔을 것이다. 나는 문 앞에 서있었다. 너를 ... white 84
4094 제목을 뭐라고 정해야하죠* 너는 다른 남자들에게 내 단점을 얘기했다. 너는 다른 남자와 잤다. 그 두가지로 나는 4주 동안, '제정신'이라는 것의 존재를 잊었다. 내 질문의 끝은 항상 똑같... 익명의 전대숲러__32cf42 77
4093 기숙사 수리공의 음담패설 낙서, 장난이라며 묻으려는 서울교대* (침대에 빨간 유성펜으로 ** 구멍 빨고 싶다는 낙서와 의미 심장한 그림이 그려져 있습니다.) 침대에 누워 2층으로 올라가는 침대 계단을 바라보았더니 이런 음... 18 file 익명_c04ef4 4182
4092 연하는 취향아니라더니* 안녕하세요 대전에 위치한 모 대학교를 휴학한 학생입니다. 제가 휴학한 사이에 저희 과에서 어이없는 일이 일어났네요. 제가 만나고 있던 전남친은 연상이 취향... 익명의 전대숲러__583373 118
4091 두번의 헤어짐....* 음.... 여기에 글쓰는것도 처음이여서...그냥 그 사람한테 말 하는것처럼 쓸게요... 그냥 새벽에 잠도 안오고 내일 학교 가는데 기부니도 좋지 않아서ㅎ 고2때 같... 3 익명의 전대숲러__b70008 151
4090 성관계 안한다고 삐진 여자친구를 어떻게 하면 좋죠?* [성관계 안한다고 삐진 여자친구를 어떻게 하면 좋죠? 주말도없이 일하는 20대후반 직장인입니다. 요즘부쩍 고민이 많이 늘어서요. 제가 그만큼 많이 피곤하고 쉬... 4 김진우 329
4089 광운대 우리학교 왜 운동장이없냐 * 이게 학교입니꽈아아인 #180903 2 익명_9270a4 12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184 Next
/ 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