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숲 > 자유 대나무숲
   작성/삭제 규칙 숙지
   페북 업로드되는 게시판 / 댓글작성시 최상단 갱신됨
자유게시판
대나무숲
19 
미팅/소개팅
학교팅
펜팔숲 
전대숲 홈 - 오늘의 베스트글 & 미팅소개 
https://jdsinside.co.kr/14711 조회 수 765 추천 수 13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No Attached Image

올해 신입생으로 대학을 갔었어요

아버지가 바로 쓰러지셨고 전 가장이 되었고 바로 휴학하고 5월부터 일을 시작했습니다

신용카드 만들어서 엄마드렸어요 생활비 부족하시면 쓰라고 매달 집에 월급에 반을 드리고 엄마는 많이 미안하시대요

대출도 2천만원 엄마에게 내드렸어요

아빠 병원비에 동생 학교에 힘드시다고 하네요

12월이 다 가버렸어요 제 스무살은 왜 신나게 놀지도 못하고 이렇게 그냥 가버린걸까요

앞으로도 일을 계속 해야해요

제 20대는 이렇게 사라지겠죠 저도 사라져버리고싶어요

 

171222_12

?
test
  • ?
    e 2019.10.04 00:39
    많이 힘드신 상황이네요...저도 같은 경험자로서 한 말씀 드리자면 ... 일단 나라에서 지급 하는 지급 비용은 다 찾아서 받으세요.... ㅠㅠ 그리고 아직 젊으니까 너무 인생 끝났다 생각 하지 마시고요. 노력을 하면 그에 대한 것은 다 옵니다. 힘 내세요!!!!

Categor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공지) 학교추가 및 기타 문의 1 운영자 111132 0 2018.09.26
공지 (필독) 글 작성/ 삭제방법 2 운영자 111542 0 2018.09.01
982 군대 *군화에게+ 군화야 안녕 나 나쁜 사람이 되고 싶어 기다리기 힘들어서가 아니야 , 다른 남자가 생겨서가 아니야 난 왜 너에게 짐이 되는거 같다고 느낄까 맨날 전화기만 붙들... 뀨뀬ㄲㅇ 1097 0 2017.12.23
981 똥군기의 표본. 이렇게까지 욕을 먹어야 하나요 ? __ 사진 검- 선배 파-17 학생 1사진 : 애들은 전혀 대들지도 않고 조용히 있었지만 돌아오는 태도 저런 말 2사진 : 공지하는 단체 톡방에 올린 말 3,4사진 : 라카... 35 file 익명_288b2b 14015 2 2017.12.23
980 *나는 기계가 아닌데 이제 막 대학교 첫해를 끝낸 여자사람입니다. 저는 어릴때 남들보다 말을 너무 늦게 시작하고 사회성도 안좋아서 유치원에서 온갖 무시를 당하고 왕따를 당했고 ... 익명_1a15cb 361 0 2017.12.23
979 *넌 꼭 벌 받길 기도해 몇 번을 썼다가 지웠다가 고민했어. 나의 사년은 지옥이였고, 행복하지 않았거든. 4년 전, 이 쯤 일거야. 대학 합격으로 행복했고, 친구를 만나서 행복했었어. 그... 나나난 427 0 2017.12.22
978 *장난은 너만 하냐 자기가 장난치기는 좋아하면서 자기가 당할 땐 역정을 내는 사람이 너무 싫습니다. 친구끼리 한 녀석한테 장난칠 때는 흥분해서 자기가 주도하더니 정작 자기가 ... 치킨 591 0 2017.12.22
977 군대 *친구 오지랖 어쩌면 좋을까요??+ 전대숲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군대간 남자친구와 연애하는 대학생이에요 남자친구가 거리도 가깝고 공군이라 휴가가 많아서 휴가의 모든 날을 저와 보내는 편... 1 익명_3df967 973 0 2017.12.22
976 제목을 뭐라해야 할지ㅎㅎㅎ 남자친구와 같이 남자친구 자취방에 있다가 남자친구를 성기를 만지면서 “오빠 할까?”이랬는데 말이 끝나기 무섭게 순식간에 성기가 엄청 딱딱해져서 놀랐습니다.... ㅎㅎ 626 0 2017.12.22
975 *죽음 6살 때 엄마랑 걸어가다가 고양이가 차에 치여 죽는 모습을 봤다. 12살 때 길을 걷다가 트럭이 나를 쳤다. 나는 기억이 안나지만 가족과 친척들은 내가 죽었다 ... 익명_89161d 622 4 2017.12.21
974 *사랑해 2년을 사귄우리가 당연히 결혼할줄알았고 우리는 당연히 항상 행복할줄알았고 우리는 당연히 헤어짐이 없을줄 알았다 하지만 우리는 남들처럼 똑같이 헤어지고 남... 익명_1589cb 457 0 2017.12.21
» *20살은 원래 이런건가요 올해 신입생으로 대학을 갔었어요 아버지가 바로 쓰러지셨고 전 가장이 되었고 바로 휴학하고 5월부터 일을 시작했습니다 신용카드 만들어서 엄마드렸어요 생활비... 1 익명_593320 765 13 2017.12.21
972 *하루종일 전화 하려는 남자친구 1년정도 사귄 커플입니다. 제목 그대로 남자친구가 하루종일 통화 하고 싶어해요. 예를 들어 옷을 사러 갔을 때 “나 옷좀 구경하고 전화할게”라고 말하면 “왜? 전... 1 ㅇㅇㅎ 638 0 2017.12.21
971 *수고했어요 얼마 전 친구랑 놀고있다가 정말 깜짝 놀랄만한 소식을 들었다. 유명 연예인의 자살. 당황스러웠고, 믿기지 않았다. 내 또래에서 그는 대단한 아이돌 스타였으며 ... 익명_59cdc1 391 0 2017.12.21
970 *내가 싫다는 남자친구 남자친구가 저를 너무 싫어해요 표정은 극혐하는 표정에, 말투는 너무 귀찮다는 듯한.. 한순간에 저러네요 몇 번 헤어졌다 붙었다를 반복해왔는데, 이 정도였던 ... 익명_e920d6 797 0 2017.12.21
969 *날 미워하지 말아주세요 곧 22살되는 남자입니다. 전 아무 소리도 안들리는 저만이 느끼는 고요속에서 살고있는 청각장애인입니다. 하지만 전 그렇게 큰 불편함 없이 살아왔습니다. 아니 ... 익명_759d32 342 0 2017.12.21
968 이런 남자 만나지마요 여러분을 표현하는 말은 무엇이 있을까요? 이쁜이 착한친구 또 술많이마시는친구 공부잘하는친구 바보같이 착한친구? 이런류 말고도 많은 여러가지의 수식어가 있... 익명_d72ccf 623 0 2017.12.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41 342 343 344 345 346 347 348 349 350 ... 411 Next
/ 411